컨텐츠 바로가기

LINE Games may use cookies in order to
improve your user experience in our website.
Please refer to our Cookies Policy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lick the button below
if you agree to our use of cookies.

I Agree

Careers

라인게임즈를 함께 만들어갈 인재를 찾습니다.

라인게임즈인

다양한 분야의 라인게임즈인을 인터뷰를 통해 만나보세요

게임 디렉터김석현님

NF에서 맡고 있는 업무와 합류하게 된 계기를 알려 주세요.

안녕하세요, 넥스트플로어에서 YK팀의 디렉터를 맡고 있는 김석현입니다. 창업할 때 대표 옆에서 묻어가다 보니 (잘도) 여기까지 왔습니다.

 

 

나에게 '넥스트플로어'란?

평일날 출근하고 휴일에 쉬는 회사. 에? 설마 "생활에 활력을 주는 엽록소 같은" 대답을 기대한 건 아니죠?

 

 

오랜만에 우연히 만난 친구(지인)에게 '넥스트플로어'에 다니는 당신을 어떻게 소개하시겠어요?

"오. 철수야, 이게 얼마만이야?"

"오. 석현아! 요새 잘 지내?"

"응. 그냥 게임회사 다녀."

"그렇구나. 애는?"

"응, 아직 없어. 너는?"

"아. 내가 얘기 안했나? 이번에 초등학교 들어가."

"와. 벌써 그렇게 됐어? 세월 참 빠르네."

"그래. 아. 내가 바쁜 일이 있어서 가봐야 되거든. 언제 술이나 한 잔 하자."

"그래, 연락해."

(이후로 연락없음.)

 

3번째 줄에 소개했습니다.

 

 

 

 

'나는 넥스트플로어를 지인에게 이만큼 추천할 수 있다'

★★★★★★★★★★★★★★★★★★★★★★★★★★★★★★★★★★★★★★★★★★★★☆

사실 창업멤버인 제 대답은 교장 서열 다음인 교감이 "우리 학교 짱좋아♥"라고 대답하는 것과 비슷한 수준이라

큰 의미가 있을까 싶습니다만.